연신내 스파게티 파스타 까볼로

연신내 로데오거리에 위치한 스파게티 파스타 전문점 까볼로에 다녀왔습니다. 까볼로는 네이버에서 연신내 스파게티 맛집으로 검색하면 나오는 곳입니다. 카볼로 외에도 3~4 곳의 스파게티 음식점이 검색되는데, 다른 곳들은 구전 마케팅을 한 것으로 보였고 까볼로는 자발적 후기로 보였습니다.



스파게티 파스타 전문점 까볼로에는 점심을 먹기 위해 12시 정도에 갔는데, 평일이고 추운 날씨 때문인지 손님이 별로 없었습니다.


까볼로 실내 인테리어는 조금 구식입니다. 좋게 표현하자면 고전적이며 포근한 인테리어이고, 나쁘게 표현하자면 시골 읍내에 있는 다방 같은 인테리어로 보였습니다.



까볼로는 계단이 있었고 손님이 내려 오는 것으로 보아 2층 이상인 것으로 보였습니다. 1층에는 주방, 카운터, 화장실이 있는 상태로 5개 정도의 테이블이 있었기에, 2층에는 1층보다 많은 테이블이 있을 것으로 판단되었습니다.



까볼로 1층 벽면에는 현재와 다른 모습의 실내 사진들이 있었는데, 아마도 신축이나 리모델링 혹은 가게를 이전 한 것으로 보였습니다. 계산하고 나갈 때 나이드신 손님들이 들어왔는데, 얼핏 들어보니 까볼로는 오래된 음식점으로 보였습니다.



테이블 위에는 핫소스, 치즈 가루, 넵킨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까볼로 메뉴판입니다. 스파게티와 파스타는 여러 종류가 있었는데 가격은 8천원, 8천5백원, 9천원에 팔고 있었습니다. 맥주, 위스키, 와인, 안주 등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까볼로는 볶음밥 메뉴, 샐러드, 피자 등도 판매하고 차, 커피, 주스 등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볶음밥은 7 ~ 8천원이었고, 샐러드와 피자는 8천5백원 ~ 1만4천원입니다. 커피와 차는 3천5백원 ~ 4천원입니다. 함께간 동료와 토마트 & 크림 소스 감베로니 스파게티, 해물 철판 볶음밥을 주문했습니다.



주문을 하니 야채 샐러드 2접시, 피클 & 할라피뇨, 장국(북어국), 물, 수저 등을 내어 주었습니다.



마늘빵 2개도 주었습니다. 마늘빵은 인원수대로 주는 것 같았습니다. 직접 구운 마늘빵인지 부드러웠습니다.



야채 샐러드입니다. 양배추, 적채, 양상추, 방울 토마토, 옥수수 등에 사우전드 아일랜드 드레싱이 뿌려 있었습니다.



해물 철판 볶음밥입니다. 오픈형 주방이 아니기에 철판에 볶았는지 확인을 할 수 없었지만, 김치 볶음밥에 해물이 듬뿍 들어 있는 맛이었습니다.



토마트 & 크림 소스 감베로니 스파게티입니다.



흔히 볼 수 있는 기본형 스파게티에 로제소스를 사용한 스파게티입니다. 까볼로는 후식을 줍니다. 후식은 커피, 탄산음료, 녹차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연신내 스파게티 파스타 까볼로는 청소년 할인이 되는 것 같았습니다. 학생증 지참 시 테이블당 10% 할인이 된다고 합니다. 다만 함께간 사람 모두가 학생이어야 하고, 전원이 학생증 지참 시 할인이 적용 된다 합니다.



까볼로는 연신내 로데오거리, 새마을 식당 부근에 위치해 있습니다. 말로 설명하긴 어려운 위치이니 네이버 지도에서 위치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