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걷기 운동 체크 어플 S헬스

몇 년을 사용하면서도 이런 기능이 있는지 몰랐다. 최근에서야 알게 되었다. 최근까진 진짜 걸음 수 체크만 가능한지 알았다. S헬스는 걸음 수 뿐만 아니라 걸은 거리 측정도 가능하고, 걸음 속도 측정도 가능했다. S헬스는 먹은 음식을 입력하여 하루 동안 섭취한 칼로리도 관리할 수 있는데, S헬스 거리 측정 기능을 이용하면 걸은 거리와 걷는 속도 그리고 칼로리 소모량도 바로 확인할 수 있었다.



S헬스의 걷기 기능 실제 사용 사진이다. 예전부터 건강과 다이어트를 위해 걷기 운동을 하고 있었다. 요즘은 걷기 운동 시작 전에 S헬스 걷기 기능을 켜놓고 시작한다. 



산이나 공원 등을 걷다 목표 달성 알림이 뜬다. 최대 걸음 수를 달성 했을 때 혹은 목표를 달성 했을 때 뜬다.



목표 달성 배지 수는 많았는데, 이것 저것 설정을 변경하다 다 날려 먹었다.



S헬스 걷기는 S헬스 첫 화면에서 실행 시킬 수 있다. 약간 아래쪽에 있는데 화면을 끌어 올리면 걷기가 있다. 걷기에 있는 시작 버튼을 누르면 걷기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걷기 기능의 설정 화면이다. 첫 화면에 있는 걷기 기능의 시작 버튼을 누르면 항상 이 설정 화면이 보여진다. 거리 목표를 설정한 다음 시작 버튼을 누르면 작동된다.



S헬스 걷기에서 위치 기능을 이용하고 싶을 경우엔 GPS 기능을 켜면 된다. 하지만 난 GPS로 위치가 노출 되는 것이 너무 무섭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이 위치 기능은 사용하지 않는다. 계속 버튼을 누르면 위치 기능을 사용하지 않는다.



걷기 운동을 할 때 오디오 가이드를 켜놓고 하면 편하고 좋다. 일정 거리를 걸으면 소리로 알려준다.


S헬스의 걷기 기능은 운동할 때 매우 유용하다. 걷는 거리를 설정하여 걷기 운동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걸음 속도와 소모 칼로리도 바로 확인할 수 있기에 운동할 때 많은 도움이 된다. 하지만 불편한 부분도 있다. S헬스 첫화면에 있는 걷기에서 시작 버튼을 눌렀을 때 바로 시작 되었으면 좋겠다. 매번 설정 화면으로 들어가 시작 버튼을 눌러야 하는데 이게 너무 번거롭다. 별다른 설정 변경을 하지 않는데도 매번 설정 화면으로 들어가야 하고, GPS 위치 설정을 하라고 뜨는 작은 창도 매번 번거롭게 한다. 그래서 S헬스 첫화면에서 시작 버튼을 눌러 시작 시킬 수 있도록 수정 되길 바란다.


신고